동대구권, 7~8월에만 5,600여 가구 신규공급

‘동대구 더 센트로 데시앙’ 10월 분양예정 홍성철 기자l승인2020.09.14l수정2020.09.21 21: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동대구 더 센트로 데시앙 투시도(사진제공=태영건설)

대구는 9월 광역시 분양권 전매금지 규제 실시를 앞두고, 건설사들의 밀어내기 분양으로 7,8월 두 달 동안 1만7,000여 가구가 신규 공급됐다.

8월말까지 대구 분양단지는 총 37개 단지 2만6,000여 가구가 공급, 총 320,016명이 청약을 하면서 작년 전체 청약자수 302,594명을 넘어섰다. 평균 청약경쟁률 또한 작년 평균 18.24대1을 웃도는 24.92대1을 나타냈다.

7~8월 대구 분양시장을 리드한 건 고속철도 역세권 프리미엄을 양분한 동대구역과, 신설되는 서대구역세권 공급이다.

동대구권은 올해 7~8월에만 ‘동대구 동화아이위시’ 144가구, ‘동대구2차 비스타동원’ 627가구, ‘해링턴플레이스 동대구’ 1천265가구, ‘해모로 스퀘어웨스트’ 1천122가구, ‘더샵 디어엘로’ 1천190가구, ‘동대구역 화성파크드림’ 1천304가구, 등 총 5천652가구가 분양했다.

서대구역세권에도 서대구역 반도유보라 센텀 1천678가구, 서대구역 서한이다음 더 퍼스트 792가구, 서대구 센터럴 자이 1천430가구 등 총 3천900가구를 분양해, 동대구권과 서대구역세권에서만 7~8월에 1만 여 가구가 공급됐다.

이 중에, 7월 오픈한 포스코건설의 ‘더샵 디어엘로’가 1순위 청약에서 464가구 모집에 2만5천666명을 모았고, 8월 오픈한 ‘동대구역 화성파크드림’이 450가구에 3만9천520명의 청약자를 불러 모아 올해 동구지역 최대 경쟁률을 기록하는 등 이 시기 1순위 청약에 2만건 이상 접수된 두 단지가 모두 동대구권에서 나왔다.

이 같은 분위기 속에서도, 세부입지와 브랜드가치에 따라 청약률과 계약 등에서 차이를 보이는 가운데, 태영건설이 선보이는 ‘동대구 더 센트로 데시앙’이 10월 공급을 앞두고 동대구 성공분양을 이어 나갈 지에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동대구 더 센트로 데시앙’은 전용59㎡ 193가구, 74㎡A 186가구, 74㎡B 55가구, 84㎡A 312가구, 84㎡B 116가구 등 총 862가구 대단지로, 도시철도 1호선 신천역을 도보로 누릴 수 있으며 단지 바로 옆에 동신초가 위치했다. 견본주택은 동구 신암동 219-4번지에 10월 중 오픈할 예정이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웨이 대구경북취재본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6길 60. 유진빌딩 5층 502호  |  대표전화 : 070-8706-5068  |  Fax : 053-744-9005
등록번호 : 대구,아 00213  |  신문사업등록일 : 2017. 02. 17  |  발행인·편집인 : 강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영
Copyright © 2020 뉴스웨이 대구경북취재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