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평도 포격 10주년’ 맞아 참전용사의 나눔 실천 ‘화제’

홍성철 기자l승인2020.11.23l수정2020.11.23 17: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제공=칠곡군

칠곡군은 11월 23일, 권준환(사진) 예비역 소령이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에티오피아 6.25참전용사 후손에게 전달해 달라며 핫팩 100개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권 소령은 지난 2010년 연평도 포격 당시, 적의 포탄에 피격된 레이다기지의 부대원을 신속하게 대피시키고 포탄 폭발의 위험에도 통신망을 긴급 복구해 대응사격을 가능케 했다.

그가 나눔을 실천한 것은 백선기 칠곡군수가 기획한 에티오피아 참전용사 후손을 돕기 위한 ‘70년 만에 찾아온 산타’ 캠페인에 동참하기 위해서다.  

70년 만에 찾아온 산타는 한국에 살고 있는 에티오피아 6.25참전용사 후손 가족에게 군민들의 자발적인 기부로 마련된 크리스마스 선물 꾸러미를 전달하는 행사다. 

 소령과 칠곡군의 남다른 인연은 지난 6월 칠곡군이 개최한 참전용사의 값진 희생을 일깨우기 위해 6·25전쟁 이후 70년간 대한민국을 지켜온 호국영웅 8인 초청행사에 참가하면서 시작됐다.   

그는 지난 9월에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를 위해 KF-94 마스크 5백장을 칠곡군에 기탁했다.

소령은 “따뜻한 기후에 익숙한 아프리카 출신들은 한국의 혹독한 겨울 추위를 견디기 어려울 것”이라며 “핫팩이 전하는 온기와 함께 대한민국 국민들의 따뜻한 온정도 전달되어 겨울을 건강하게 지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백선기 군수는 “참전용사가 또 다른 참전용사를 기르기 위해 나눔을 실천해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을 알리고 그들을 위한 보훈사업에 더욱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웨이 대구경북취재본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6길 60. 유진빌딩 5층 502호  |  대표전화 : 070-8706-5068  |  Fax : 053-744-9005
등록번호 : 대구,아 00213  |  신문사업등록일 : 2017. 02. 17  |  발행인·편집인 : 강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영
Copyright © 2021 뉴스웨이 대구경북취재본부. All rights reserved.